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랑을 외치다'에 해당되는 글 1건


About The Search in Posts

희망 HOPE II


사용자 삽입 이미지

 Paris, 2004




                                         



                                                                                           희망하자.
 
                                                                                           희망하기를 포기하지 말자.

                                                                                           사랑하는 이에게 이는 죄악이므로...

     
                                                                                           우리가 가진 전부이므로.

 

 



 



                                                                                                                                                                                                                   from <Echo Chamber>







About this entry


  1. Favicon of http://bloggertip.com BlogIcon Zet 2007.11.10 21:08 MODIFY/DELETE REPLY
    이 사진참 멋져요! 아..
  2. Favicon of https://micegrey.tistory.com BlogIcon 박노아 2007.11.11 09:56 신고 MODIFY/DELETE REPLY
    이 사진이 특별한 이유는 네거티브상의 높은 빛의 밀도, 즉 빛이 가득 차 있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이것을 현상하기 위해서는 다른 사진들의 10배 정도의 시간을 해야 합니다.

    그 시간이 지나고 서서히 드러나는 두 사람의 윤곽과,
    저 멀리 그들을 맞는 빛과,
    내 손 안의 빛이 묘한 느낌을 주기 때문입니다.

    오늘도 이런 하루가 되었으면 ... 생각해봅니다.
  3. Favicon of http://bluepango.net BlogIcon Bluepango 2008.03.31 03:13 MODIFY/DELETE REPLY
    저 멋진 사진이 탄생하기까지 기다림의 미학을 느끼는 순간입니다.
    전 디지털 사진만을 접하니 이러한 묘미를 느끼지 못합니다.
    그러한 묘한 느낌을 갖고 싶네요.^^
    • Favicon of https://micegrey.tistory.com BlogIcon 박노아 2008.03.31 11:21 신고 MODIFY/DELETE
      느낌이란 만들어지는 것이 아니라 재생되는 것입니다.
      그러한 느낌을 얻으시려면 그에 상응하는 경험을 해야 합니다.
      같은 의미에서 사진촬영은 기법보다는 '어디서 출발하는가'라는,
      'Point of Departure'가 중요합니다.
      기법은 언제라도 배울 수 있으나, 출발점은 자신이 찾아내야 합니다.
  4. Favicon of https://micegrey.tistory.com BlogIcon 박노아 2011.08.10 07:46 신고 MODIFY/DELETE REPLY
    아침에 일어나 이미지를 봅니다.
    사람의 눈에는 자기가 원하는 그림만 보이나 봅니다.
    신발 끈을 묶기 위해 앉았던 제게
    바로 옆에 있던 커플의 모습은 이렇게 보였습니다.
    묶고 있던 끈을 놓고 카메라를 잡고 누르던 그 순간,
    그 때가
    이 아침에 생각납니다.
  5. Favicon of http://13960eastendtalking.com/ghdstraightener.html BlogIcon GHd 2013.07.13 11:00 MODIFY/DELETE REPLY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Post a comment



   



Recently Trackbacks

Notice

Calendar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Recently Posts